[단독]’밀회’ 특급콤비 안판석 정성주, 내년 1월 SBS로 복귀

안판석 PD

안판석 PD

‘밀회’의 콤비, 안판석 PD 정성주 작가가 내년 1월 SBS를 통해 다시 뭉친다.

13일 방송가에 따르면, 최근 JTBC에서 ‘아내의 자격’, ‘세계의 끝’을 비롯 최근 ‘밀회’까지 선보인 안판석 PD가 정성주 작가와 지상파에서 다시 한 번 의기투합, 50부작의 시대극을 선보일 예정이다.

최근작 ‘밀회’로 뜨거운 찬사를 받은 안판석 PD와 정성주 작가, 두 콤비의 인연은 꽤 거슬러 올라가야 한다. MBC ‘장미와 콩나물'(1999)을 시작으로 MBC ‘아줌마'(2000), JTBC ‘아내의 자격’ 그리고 ‘밀회’까지 무려 15년에 걸친 인연이다. ‘특급콤비’라 불리는 이들의 작품은 흥행면에서도 매번 성공을 거뒀고, 전하는 울림이 큰 명작으로 기억되고 있다.

안판석 PD 정성주 작가의 차기작은 아직 집필 초기 단계인만큼 캐스팅 등 구체적인 사항 등은 미정이다. 하지만 이 작품을 둘러싸고 벌써부터 방송가 안팎이 시끌시끌하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