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 신인 걸그룹 마마무 지원 사격…촬영 현장 급습

마마무 '스타플레이어' 정준영

마마무 ‘스타플레이어’ 정준영

가수 정준영이 신인 걸그룹 마마무를 만났다.

13일 마마무 공식 유투브 채널에 게재된 ‘스타 플레이어’ 메이킹 영상에 정준영이 포착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정준영은 촬영장 스크립터로 등장했다.

정준영은 분주히 돌아가는 촬영 현장에서 시종일관 멍한 표정으로 마마무를 바라보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마마무 리더 솔라를 멍하니 바라보다 ‘너 어디 살아?’라는 농담 섞인 질문을 하는가 하면, 촬영 소품인 모자를 빼앗아 쓰고 흐뭇한 속내를 드러냈다.

마마무 데뷔 프로젝트의 일환인 ‘스타 플레이어’ 메이킹은 정준영을 비롯해 휘성, 케이윌, 라이머, 범키 등이 마마무의 데뷔를 위해 각각 뮤직비디오 감독, 포토그래퍼, 촬영감독 등 직접 스태프로 참여한 모습을 담은 영상이다.

마마무는 오는 18일 첫 번째 미니 앨범을 발표한 후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WA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