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박지윤, 싸이 ‘행오버’에 일침…“소맥 홍보 영상인줄”

JTBC '썰전' 방송 화면 캡처

JTBC ‘썰전’ 방송 화면 캡처

종합편성채널 JTBC ‘썰전’의 MC 박지윤이 가수 싸이의 ‘행오버(HANGOVER)’ 뮤직 비디오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지난 12일 방송된 ‘썰전’ 속 코너 ‘예능심판자’에서는 ‘2014, 싸이월드 시작되나?’를 주제로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젠틀맨’ 이후 1년여 만에 가수 싸이가 내놓은 신곡 ‘행오버’를 다뤘다.

먼저 이윤석은 ‘행오버’를 듣고 ‘젠틀맨’이나 ‘강남스타일’처럼 노래가 생각이 안 나고 춤도 떠오르는 게 없다며 혹평을 내놓았다.

이에 박지윤은 “‘행보버’ 뮤직 비디오가 한국 홍보 영상의 B급 버전인 거 같았다. 한국의 소맥을 널리 알리기 위한 홍보 영상 인가”라며 의문을 제기 했다. 또 “맥주 브랜드와 소주가 확 눈에 보이더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JTBC ‘썰전’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