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포위’ 이승기, 살인자 송영규와 첫 대면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이승기 어머니 살인자 송영규과 차승원의 인연이 밝혀졌다.

12일 방송된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10화에서는 11년 전 경찰청장의 지시를 받고 은대구(이승기)를 제거하려는 구둣발(송영규)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전 경찰청장(정동환)은 강석순(서이숙)에게 은대구가 살아있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이에 강석순은 은대구에게 부디 몸 조심하라 일렀다. 구둣발은 은대구를 없애기 위해 은대구가 혼자 있는 집에 잠입했고, 이를 눈치 챈 은대구와 대치했다.

한편 그동안 서판석이 구둣발에게 쩔쩔매던 이유가 밝혀졌다. 12년 전, 서판석의 동료였던 구둣발은 서판석을 구하려다 범인에게 총을 난사해 파면됐던 것. 그 때 사고로 구둣발은 귀 뒤의 흉터를 갖게 됐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