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빈, 교통사고 후 근황 공개 “많이 보고싶고 감사합니다”

수빈

수빈

걸그룹 달샤벳 수빈이 부상 후 근황에 대해 공개했다.

12일 오후 수빈은 자신의 트위터에 “잘 지내시나요. 정말 많이 보고 싶네요. 소식이 너무 늦었죠. 저는 수술 잘 마무리하고 열심히 재활 치료하고 있습니다. 갑작스런 사고로 많이 힘들었는데 매일을 응원해주시고 격려해주신 분들과 달링 분들 덕분에 힘이 불끈불끈. 후딱 나아서 샤벳언니들과 함께 좋은 모습 보여드릴게요. 저도 정말 사랑하고 많이 보고싶고 감사합니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지난 7일 개최된 ‘드림콘서트’ 공연장에 달샤벳 팬들이 준비한 ‘달샤벳 거요미 수빈아 보고싶다’는 현수막을 담고 있다. 수빈은 팬들의 응원에 보답하기 위해 이 사진을 첨부한 것으로 보인다.

이어 수빈은 “고맙고 또 고맙고 정말 감사합니다. 빨리 나을게요”라며 자신의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 속 수빈은 화장기 없는 얼굴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수빈은 조금 수척해졌지만 청순하고 귀여운 외모를 자랑하고 있다.

앞서 수빈은 지난 5월 23일 오후 7시 30분 경 부산에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나인투식스’ 촬영을 마치고 서울로 돌아오던 중 울산 부근 커브길에서 차량이 중앙분리대를 들이받는 교통사고를 겪었다. 이에 수빈은 발등 주상골이 부러지고 허리와 다리에 타박상을 입었다. 이후 수빈은 지난 5월 28일 발등 주상골 접합수술을 진행했으며 현재 회복 중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수빈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