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일섭, 데뷔 50주년에 프로그램 단독MC 발탁

백일섭

백일섭이 첫 단독 MC를 맡게 되었다

오는 16일 채널A의 회상 다큐멘터리 ‘그때 그 사람’이 ‘백일섭의 그때 그 사람’으로 개편한다.

tvN 예능 프로그램 ‘꽃보다 할배’에서 ‘섭섭이’ 캐릭터로 국민 할배가 된 탤런트 백일섭은 ‘그때 그 사람’에서 단독 MC를 맡게 됐다.

백일섭은 “데뷔 50주년에 MC를 맡게 돼서 매우 기쁘다”며 “주인공의 이야기를 듣는 프로그램 성격상 원활한 진행을 위해 난생 처음 보청기까지 맞췄다”고 밝혔다.

‘그때 그 사람’은 가수 김연자, 코미디언 구봉서, 배우 신성일 등 당대의 내로라하는 전설의 스타들이 방송에 출연해 과거를 회상하고, 현재의 모습을 담은 다큐멘터리. 이번에 개편하는 ‘백일섭의 그때 그 사람’은 한 시대를 풍미했던 유명인을 백일섭이 직접 찾아가 당시의 사건 사고와 에피소드 등을 그만의 구수한 입담으로 풀어낸다.

첫 회는 ‘인간 백일섭’ 편으로 꾸며졌다. 백일섭의 연기세계 외에도, 백일섭의 인간관계, 백일섭의 연애사 등 공개되지 않았던 백일섭의 모든 것이 16일 오후 8시 10분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채널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