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 ‘삼총사’ 출연 확정…이진욱과 삼각 로맨스 예고

제공. FNC

정용화

그룹 씨엔블루 정용화가 tvN 드라마 ‘삼총사’ 출연을 확정 지었다.

12일 정용화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정용화가 ‘삼총사’의 남자 주인공 무사 박달향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프랑스 대문호 알렉상드로 뒤마의 동명의 소설을 모티프로 하는 ‘삼총사’는 100억 대작으로 캐스팅 단계부터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삼총사’는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주인공 박달향과 삼총사(소현세자, 안민서, 허승포)의 활약상을 다루는 사극 드라마다.

정용화가 맡은 박달향 역은 원작의 달타냥에 해당한다. 박달향은 뛰어난 무예실력으로 조선과 청나라에서 활약을 펼치는 입지전적인 인물로 추진력과 신념, 용맹심 등 장수가 지녀야 할 모든 덕목을 지닌 타고난 무사다. 뿐만 아니라 천성적인 단순 명쾌함과 낙천성, 해사한 미소까지 갖춘 완벽남 캐릭터다.

정용화는 극 중 첫 사랑이자 훗날 세자빈 강빈이 되는 윤서(서현진)를 두고 소현세자(이진욱)와 시공간을 초월한 삼각 로맨스를 그릴 예정이다. 정용화는 전작들을 통해 캐릭터 표현력과 안정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아온 만큼 이번 연기에도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삼총사’는 ‘인현왕후의 남자’ ‘나인’을 만든 김병수 PD와 송재정 작가가 세 번째로 의기투합하는 작품이다.

‘삼총사’는 시즌제 드라마로 세 시즌에 걸쳐 방송되며 시즌마다 12개 에피소드를 담는다. 오는 8월 첫 방송 예정.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FNC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