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의 법칙’ 백진희, “이천희는 내가 꿈꾸던 이상적인 남편”

SBS '도시의 법칙 in 뉴욕‘

SBS ‘도시의 법칙 in 뉴욕‘

배우 백진희가 ‘도시의 법칙’에 출연하며 각오를 밝혔다.

11일 방송된 SBS ‘도시의 법칙 in 뉴욕‘에서는 백진희는 뉴욕 출국을 앞두고 “소풍가기 전 날처럼 들뜬 기분”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진짜 뉴요커가 되고 싶다”며 포부를 다지기도 했다.

또 백진희는 함께 출연하는 이천희에 대해 “천희 오빠는 뭔가 내가 꿈꾸던 이상적인 남편에 가깝다”고 고백했다. 이에 이천희는 “오빠는 임자가 있다”고 선을 긋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도시의 법칙 in 뉴욕’은 김성수, 이천희, 정경호, 백진희, 문, 에일리, 존박 등 낯선 도시에 무일푼으로 떨어진 멤버들의 웃음과 감동의 성장 드라마를 담았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SBS ‘도시의 법칙 in 뉴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