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웅, 4주 기초훈사훈련 마치고 의무경찰로 본격적인 군생활 시작

박기웅

박기웅

배우 박기웅이 의경으로 본격적인 군 생활을 시작한다.

지난달 8일 논산훈련소에 입소한 박기웅은 4주 간의 기초 군사훈련을 마치고 최근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의무경찰 교육생으로 본격적인 군 생활을 시작했다.

앞서 박기웅은 서울지방경찰청 홍보단에 합격했지만 일반 의무경찰로 자원해 지난달 8일 입대했다. 또 그는 당시 국내 분위기를 고려해 조용히 입소했다.

당시 박기웅의 입대 소식을 전한 소속사는 “시기가 시기인 만큼 박기웅 본인이 조용히 입대하길 바랐다. 늠름한 모습으로 돌아올 것”이라고 밝힌바 있다.

2005년 영화 ‘괴담’으로 데뷔한 박기웅은 ‘은밀하게 위대하게’, ‘최종병기 활’, 드라마 ‘각시탈’ 등에 출연, 꾸준한 연기 활동을 했다. 또한 그는 입대 직전까지 SBS ‘심장이 뛴다’에 출연해 열혈 소방관으로 활약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