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 이보람, 1년 만에 컴백…10kg 감량 후 성숙해진 외모

제공. 이보람 트위터

이보람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K2’ 출신 가수 이보람이 컴백을 알렸다.

이보람은 11일 자정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꺄악. 1년 만에 신곡이 나옵니다! 오늘 정오, ‘술잔에’가 공개되니 많이 사랑해 주세요. 오늘 모두들 저와 술 한잔 어떠세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보람은 신곡 제목 ‘술잔에’를 연상시키듯 시원한 원피스를 차려입고 칵테일이 담긴 술잔을 지긋이 바라보고 있다. 사진 속 이보람은 이전보다 여성스럽고 성숙해진 외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보람은 지난 2010년 ‘슈퍼스타K2’ 출연 당시 보다 10kg을 감량한 상태다.

1년 만에 공개되는 이보람의 신곡 ‘술잔에’는 이별을 겪은 여자가 헤어진 연인을 그리워하며 술로 아픔을 달래는 마음을 현실감 있게 표현한 곡으로 이보람의 성숙해진 감성 보컬이 돋보이는 알앤비 발라드 넘버다. 이보람은 그 동안 순수하고 청아한 보컬로 소녀 감성을 노래했다면 신곡 ‘술잔에’에서는 몽환적이고 섹시한 보컬로 변신했다.

여기에 걸그룹 티아라 ‘퍼스트 러브(First Love)’, 김그림 ‘언제나 봄날’에 랩 피처링을 하며 주목 받고 있는 신예 래퍼 이비가 피처링에 참여했다. 또한 배우 박신혜의 친오빠 박신원의 애절한 기타 선율이 슬픈 분위기를 배가시킨다.

이보람은 11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디지털 싱글 ‘술잔에’를 발표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이보람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