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월드컵 멀티앵글 서비스 오픈…브라질 월드컵 23개 카메라로 즐긴다

멀티앵글 서비스

SBS가 새롭게 준비한 멀티앵글 서비스

SBS가 2014 브라질 월드컵을 맞아 SBS 월드컵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여 눈길을 끈다.

SBS는 브라질 현지의 생생한 이야기를 보다 빨리 전달하기 위해 ‘SBS 브라질월드컵 N 서비스’를 개설했다. SBS는 PC, 모바일, 태블릿 등 다양한 기기를 통해 브라질 월드컵을 더욱 다이내믹하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해 시청자와 네티즌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줄 예정이다.

멀티앵글 서비스는 TV 중계방송을 통해선 볼 수 없었던 다양한 각도에서 촬영한 영상들을 제공한다. 멀티앵글 서비스는 선수들의 골 득점 장면, 실수하는 장면 등에서부터 감독이나 벤치의 선수 또는 관중석의 표정까지 구석구석의 실감나는 현장 모습을 최대 23대의 카메라 앵글을 통해 네티즌에게 제공한다. SBS 콘텐츠 허브 이미우 차장은 “시청자 여러분이 멀티앵글 서비스를 통해 브라질 월드컵의 다양한 장면들을 원하는 카메라 앵글을 선택하여 보게 될 것”이라며 SBS 브라질 월드컵 N 서비스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또 SBS 해설위원인 ‘박펠레’ 박문성 해설위원이 브라질에서 전하는 전문적인 관전평을 보며 자유롭게 경기에 대한 의견을 공유할 수 있는 관전평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관전평 서비스에서는 네티즌이 축구 마니아들과 함께 경기에 대한 의견을 자유롭게 남기고, 공유하며 더욱 흥미진진한 월드컵 열기를 즐길 수 있게 된다.

관심 있는 국가를 ‘마이팀’으로 설정해 해당국가의 경기일정/결과, 하이라이트 영상 등을 한 곳에서 편리하게 모아볼 수 있는 ‘마이팀’ 서비스는 물론 브라질 월드컵의 또 다른 대표팀인 SBS 월드컵 중계진 차범근, 배성재, 박문성, 장지현 등의 타임라인을 한꺼번에 접할 수 있는 ‘해설진 타임라인’ 서비스도 제공될 예정이다.

그 외 다양한 콘텐츠들을 SBS 월드컵 홈페이지에서 만날 수 있으며, 멀티앵글 서비스는 PC 버전 홈페이지와 SBS월드컵 모바일 앱을 통해 서비스된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오는 13일에 화려한 막이 열리는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18일 러시아와의 경기를 시작으로 월드컵 첫 원정 8강에 도전한다. 우리 선수단의 모든 경기 내용 역시 SBS 브라질 월드컵 N 서비스를 통해 만날 수 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