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식, 박훈정 감독과 재회할까?…’대호’ 긍정 검토 중

최민식
배우 최민식이 박훈정 감독과 다시 손을 잡을 전망이다.

최민식은 ‘신세계’의 박훈정 감독이 연출을 맡을 예정인 영화 ‘대호’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이다. 최민식이 ‘대호’ 출연을 확정할 경우, ‘신세계’ 이후 다시 만나게 되는 셈이다.

최민식 소속사 측은 “최민식 씨가 ‘대호’ 시나리오를 받았다”며 “현재 검토 중이고, 긍정적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촬영 일정이나 세부적인 상황은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대호’는 전설적인 호랑이와 사냥꾼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