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 아들 야꿍이와 ‘슈퍼맨이 돌아왔다’ 자진하차

슈퍼맨이 돌아왔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인 김정태와 그의 아들 김지후.

배우 김정태가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야꿍이와 함께 자진 하차한다.

김정태는 10일 소속사 태원아트미디어를 통해 “공인으로서 신중한 행동을 했어야 하는데 그렇지 못한 것에 대하여 매우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면서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함께 하고 있는 다른 네 가족들에게 더 이상의 심려를 끼치지 않기 위해서 자진하차 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어 김정태는 “적절하지 못한 행동으로 인해 물의를 일으켜 팬들과 그 간 야꿍이를 사랑해준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린 점 사과드립니다”고 덧붙였다.

이로써 지난 5월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합류한 김정태-지후 부자는 약 한 달만에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게 됐다.

앞서 김정태는 지난 1일 지난 1일 새누리당 나동연 경남 양산 시장의 선거 유세 현장에 아들 ‘야꿍이’ 지후 군과 함께 참석해 논란이 일으킨 바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