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리 홍콩 팬미팅에 3000명 몰려…아이돌 못지않은 인기

IMG_0608

리쌍 개리가 지난 6월 8일 홍콩 MCP (Metro City Plaza)에서 열린 단독 팬미팅에서 3,000여명 팬들을 동원했다.

소속사 리쌍컴퍼니 측은 “개리가 홍콩에 방문한다는 소식에 공항에서부터 수백 명의 팬들과 언론 기자들이 모여 인산인해를 이루었고 공식일정 이외에도 수많은 파파라치들이 따라다니며 홍콩을 들썩이게 했다”고 전했다.

3,000여명의 팬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으며 등장한 개리는 미리 준비해온 광동어로 인사를 건네며 밝은 미소로 팬들과의 만남을 즐거워했으며 특유의 재치와 친근감 있는 모습으로 팬들을 열광케 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에 있던 팬들은 BGM으로 흘러나오는 개리의 솔로 앨범 수록곡은 물론 최근에 발표된 신곡 <사람냄새>까지 한국말로 따라 부르며 환호했다고 소속사 측은 전했다.

또한 이날 팬미팅에는 홍콩 인기 탑 스타 다다가 개리의 팬으로써 참여를 자청해 함께 게임을 진행하기도 했다.

이날 진행된 홍콩 팬미팅에서는 공항에서부터 개리를 취재하기 50여개의 현지 언론이 몰린 것으로 알려졌다. 홍콩 유명 매체 ‘오리엔탈 데일리(Oriental Daily)’, ‘헤드라인(Headline)’, ‘페이스 매거진(Face Magazine)’ 등은 개리의 팬미팅 현장을 1면에 보도하며, “여느 아이돌 못지않은 인기로 홍콩 팬들을 열광케 했다”고 보도했다.

개리는 ‘이렇게 많은 분들이 참석해주실 줄 몰랐다. 현장 반응에 너무나 놀랐고, 너무 감사 하고 이런 자리자체가 영광이다.”에 이어 “홍콩 팬 분들의 큰 관심과 사랑에 감사 드리고 앞으로도 좋은 음악과 항상 열심히 하는 모습으로 사랑에 보답하겠다’ 며 팬미팅 소감을 전했다.

리쌍컴퍼니 측은, “홍콩뿐 아니라 아시아 전역에서 개리에 대한 관심이 대단하다, 공연과 행사 러브콜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정인&개리 디지털 싱글 ‘사람냄새’ 또한 아시아권 아이튠즈 순위에 상위권 성적을 보이며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고 밝혔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리쌍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