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히티, ‘오빤내꺼’ 속 오빠는 한민관? ‘반전 명품연기’

타히티 '오빤내꺼' 티저

타히티 ‘오빤내꺼’ 티저

걸그룹 타히티 새 싱글 ‘오빤내꺼’ 1차 티저 영상에 한민관이 깜짝 출연해 화제다.

타히티는 소속사 SNS를 통해 오는 12일 발표하는 세 번째 싱글 ‘오빤내꺼’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1차 티저는 곡의 후렴부 ‘오빤내꺼, 완전내꺼’가 흐르는 가운데 실루엣 처리된 남성이 등장해 여자의 사랑 고백이 괴롭고 귀찮다는 듯한 연기를 펼친다. 티저 속 괴로워하던 남성이 바로 개그맨 한민관으로 밝혀졌다. 이어 한민관은 타이틀 곡명인 ‘오빤내꺼’ 명함을 꺼내며 반전을 선사한다.

타히티 측은 “한민관씨가 웃으면서 연기했지만 진지한 연기로 몰입할 때는 다른 사람인줄 알았다”며 “타히티 신곡 ‘오빤내꺼’ 뮤직비디오 출연에 감사 드리며 함께 무대에도 오를 수 있는 기회도 만들어 보겠다”고 전했다.

또 타히티 측은 “오는 12일 새 싱글 ‘오빤내꺼’의 음원 발표와 함께 정빈의 건강악화로 새로운 멤버와 컴백 방송활동을 시작한다”며 “일명 ‘학다리 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고 말했다.

정빈, 민재, 지수, 미소, 아리로 구성된 5인조 타히티는 지난 2012년 싱글 앨범 ‘투나잇(Tonight)’으로 데뷔해 같은 해 두 번쨰 싱글 ‘하스타 루에고(Hasta Luego)’를 발표했으며 지난 2013년 7월 EP 앨범 ‘파이브 오브 하트스(Five Beats Of Hearts)’로 활동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타히티 싱글 ‘오빤내꺼’ 티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