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컴백 후 첫 ‘인기가요’ 1위…눈물의 수상소감

SBS '인기가요' 에서 첫 1위를 기록한 빅스

SBS ‘인기가요’ 에서 첫 1위를 기록한 빅스

그룹 빅스가 컴백 후 처음으로 지상파 가요프로그램 1위에 올랐다.

빅스는 8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신곡 ‘기적’으로 1위를 기록했다. 이날 1위 후보에는 빅스 ‘기적’, 인피니트 ‘라스트 로미오’, 정인&개리 ‘사람냄새’가 경합을 벌였다.

1위 트로피를 안은 빅스는 “감사하다. 여러분이 주신 상이라 기분이 좋다. 고생한 멤버들, 소속사 식구들, 부모님, 팬들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멤버들은 트로피를 받고 감정이 복받친 듯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기적’은 작곡가 신혁의 곡으로 힘 있는 비트와 트렌디한 신스 사운드 위에 감성적이고 슬픈 멜로디가 어우러진 곡이다.

이날 방송에는 빅스 외에도 태양, 엑소(EXO-K), 제국의 아이들, 백지영, 보이프렌드, 김연우, 지나(G.NA), 유키스(U-KISS), 지연, 크러쉬, 스윗소로우, 앤씨아, BTL 등이 출연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