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현수, 딸 지아 100일 사진 공개 ‘눈물 글썽’

 

KBS1 '엄마의 탄생'

KBS1 ‘엄마의 탄생’

배우 여현수가 생후 100일을 넘긴 딸 지아에 대한 에피소드를 전했다.

8일 방송한 KBS1 ‘엄마의 탄생’에서는 딸 지아의 100일 잔치를 준비하는 여현수 정하윤 부부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여현수와 정하윤은 집에서 직접 가족들과 100일 출연해 딸 지아의 100일 파티를 준비했다. 두 사람은 지아와 함께 사진을 찍으며 행복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나.

이날 본격적인 방송에 앞서 여현수는 방송 출연 후 주위 반응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여현수는 “어떤 아주머니께서 날 보고 ‘어머’ 이러시길래 날 알아보는 줄 알았는데 지아를 보면서 ‘너가 걔구나?’라고 하시더라”며 “난 쳐다보지도 않더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MC 박지윤은 “여현수씨는 데뷔 14년차고 지아는 겨우 방송 한 달찬데 지아가 아빠의 인지도를 넘어섰다”고 응수, 여현수가 눈물을 글썽이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KBS1 ‘엄마의 탄생’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