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노홍철, “최근 암 2기 의심 진단 받았다”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화면 캡처

노홍철이 최근 암 2기일지도 모른다는 진단을 받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6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노홍철은 “최근 검사를 받았는데 검사 기간 동안 암 병동에 묵었다”며 “암 2기일지도 모른다는 진단을 받고, 내가 하고 싶은 걸 실컷 하고 살길 잘했다 싶었다. 10년 전 유럽으로 배낭여행을 갔다. 10년 후에 방문하겠다고 했었다. 이번에 가면 앞으로 10년에 대해 계획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또 다행히 검사결과 암이 아니었다고 전한 노홍철은 “바로 퇴원하자마자 스위스 여행을 결정했다”며 스위스 여행을 본격적으로 준비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파비앙에게 한국어 과외를 해주는 전현무, 옥탑방 변신 프로젝트를 시작한 육중완, 남자들의 로망 바이크에 도전한 김광규의 모습이 그려졌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