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고은아, “내 연애 스타일은 낮이밤져”

'마녀사냥' 고은아

‘마녀사냥’ 고은아

배우 고은아가 자신의 연애 스타일을 공개했다.

6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 속 ‘그린라이트를 꺼줘’ 코너에서는 고은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신동엽은 “고은아의 동생 미르와 친하다. 그런데 미르가 여자를 사귈 때 누나에게 허락을 받는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고은아는 “혹시나 나쁜 부류의 여자 아이면 남동생이 당할 것 같아서 뒤에서 많이 정리했다”고 답했다. MC들은 고은아의 말에 혹시 드라마처럼 물을 뿌리거나 돈을 챙겨주는 것이 아니냐고 놀렸다.

이어 고은아는 무언가를 물으려하는 신동엽에게 “무슨 말 할지 알고 있다. 낮이밤져다”고 시원하게 답했다. 고은아는 “낮에는 말로 이기고 밤에는 좀 지는 편이다”고 빠르게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낮이밤져는 신조어로 낮에는 이겨주고 밤에는 져주는 연애 스타일을 의미하는 것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JTBC ‘마녀사냥’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