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동이’ 이준 정인기, 진짜가 만났다 “갑동이 알긴 아는거야?”

tvN '갑동이'

tvN ‘갑동이’

이준과 정인기가 만났다.

6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금토드라마 ‘갑동이’ 15회에서 하무염(윤상현)과 류태오(이준)은 진짜 갑동이 차도혁(정인기)를 잡기 위해 나섰다. 때마침 차도혁은 하무염에게 전화를 걸어 ‘갑동이 카피캣’ 류태오와 만남을 원했다.

차도혁은 류태오에게 “너 갑동이 알긴 아는거야?”라 물었다. 이에 류태오는 태연하게 “그럼요”라 답했다. 차도혁은 류태오에게 계속해 물었고 긴장감 넘치는 상황이 흘렀다.

류태오는 “갑자기 좀 겁난다. 죽는 것은 안 무서운데 누구에게 죽는지는 알아야 한다. 내가 누군지 알면 잡을 수는 있나. 그 무서운 사람이 갑동이란 것 증명할 방법이 있는지”라 말했다. 이에 진짜 갑동이 차도혁은 “왜 없겠냐. 우리에겐 갑동이 DNA가 있다”고 태연하게 말했다.

결국 류태오는 하무염에게 “못 믿겠다. 갑동이가 아닌 것 같다”고 의아해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tvN ‘갑동이’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