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이방인’, 중국 다운로드 1억 5,000만 뷰 눈 앞 ‘대륙 사랑 독차지’

제공. 아우라미디어

‘닥터이방인’

SBS 월화드라마 ‘닥터이방인’이 중국 다운로드 1억 5,000만 뷰를 앞두고 있다.

앞서 ‘닥터이방인’은 중국 유쿠(YOUKU)에 판권이 판매됐으며 이후 중국 드라마 다운로드 사이트와 파일 공유 사이트에서 서비스되고 있다.

‘닥터이방인’은 현재 10회까지 공개된 가운데 6일 오전 7시 10분 유쿠 기준 다운로드 1억 2,300만 뷰, 또 다른 서비스 제공 사이트인 토도우 기준 2,500만 뷰를 돌파했다. 두 사이트를 종합해 보면 ‘닥터이방인’은 총 1억 4,800만 뷰를 돌파했고 1억 5,000만뷰를 눈앞에 두고 있다. 또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는 유쿠에서 ‘닥터이방인’은 9.6이라는 높은 평점으로 자체 최고평점을 경신해 중국 내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닥터이방인’은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력과 메디컬, 첩보, 멜로를 아우르는 참신한 스토리, 새로운 시도의 연출의 삼박자가 조화롭게 어우러져 중국 내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특히 SBS 드라마 ‘시티헌터’, ‘주군의 태양’ 등으로 중국에서 많은 팬을 확보하고 있는 진혁 PD의 연출작이라는 점과 ‘닥터이방인’의 배우들이 중국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점 등이 시너지 작용을 했다.

지난 10회 방송분에서 박해진은 빗 속 폭풍오열 신을 선보여 화제가 됐다. 이런 화제성은 ‘닥터이방인’ 다운로드 수를 급증하게 한 요인으로 작용되고 있다.

‘닥터이방인’은 천재의사 박훈(이종석)이 북한에 두고 온 첫사랑 송재희(진세연)를 되찾기 위한 여정 속에서 최고의 엘리트 의사 한재준(박해진)과 국무총리 수술 팀 선정을 둘러싼 남북 음모 중심에 서 사랑과 경쟁을 펼치는 메디컬 첩보 멜로다. 방송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아우라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