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이민기 박성웅 효과에 목요 예능 1위

KBS2 '해피투게더3'

KBS2 ‘해피투게더3’

KBS2 ‘해피투게더3’이 시청률 하락에도 목요 예능 최강자 자리를 굳혔다.

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5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은 전국기준 6.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이 기록한 시청률 9.6%보다 2.9%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이날 방송된 ‘해피투게더3’은 상남자 특집으로 꾸며져 이민기, 박성웅, 김동현, 장동민, 뮤지 등이 게스트로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을 뽐냈다. 박성웅은 ‘야간매점’ 코너에서 서울 신정동 물회를 자신의 단골 음식으로 소개했다. 박성웅의 물회는 시원한 비주얼로 메뉴에 등극할 수 있었다.

동시간대 방송된 SBS ‘자기야’는 6.4%, MBC 특별기획 ‘어느날 갑자기’는 2.8%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