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포위’ 이승기 조력자 서이숙, 고아원부터 이어진 인연이었다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경찰서장 서이숙과 이승기의 인연이 밝혀졌다.

5일 방송된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9화에서는 은대구(이승기)와 강석순(서이숙)의 관계가 밝혀졌다. 앞서 은대구는 강석순에게 구둣발과 서팀장의 동향을 보고하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높인 상태. 강석순은 은대구의 어린 시절부터 대학생이 될 때까지 후원을 해온 후견인이었다.

이날 병원에서 서판석(차승원)과 마주친 은대구는 강석순과 단 둘이 만났다. 은대구는 서판석이 자신의 정체를 눈치 챈 것 같다고 말했다. 서판석에게는 아무렇지 않은 척 시치미를 뗐지만 좁혀오는 의심에 긴장했던 것.

강석순은 여전히 서판석이 어머니의 죽음과 관련 있다고 여기는 은대구를 설득했다. 강석순은 “약속을 지켜라. 반드시 법의 심판을 받는 것으로”라며 “네 손으로 단죄하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며 당부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