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기성용 부부, 결혼 축의금 6,000만원 기부

한혜진(오른쪽), 기성용 결혼식 현장 사진

한혜진(오른쪽), 기성용 결혼식 현장 사진

배우 한혜진과 축구선수 기성용 부부가 결혼 축의금 6,000여만원을 월드비전에 기부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5일 한혜진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2013년 한혜진 씨가 기성용 선수와 함께 축의금 중 6,000여만원을 기부, 국내 복지관 등록가정의 의료비를 지원했다”고 전했다. 이를 통해 소뇌종양 조혈모이식수술, 희귀성 급성백혈병, 폐기흉 폐기절제술 등 시급하게 수술이 필요한 상황이지만 치료비를 마련할 수 없었던 가정에 전달되어 안전하게 수술을 마칠 수 있었다고.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국내 아이들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고, 아이들의 마음을 전하는 목소리가 되어 따뜻함을 전해준 한혜진 씨께 감사하다” 고 전했다.

월드비전 홍보대사인 한혜진은 EBS 나눔0700 특집방송 ‘맨발의 아이들 희망을 쏘다’(2부작)1부 내레이션 기부에도 참여했다. 이 다큐멘터리는 가난과 학교 폭력, 가정 해체 등의 상처를 지닌 국내 아동들의 꿈과 브라질에서 열린 전세계 12개국 아이들의 축구 및 아동 권리 행사인 월드비전컵 도전기를 다뤘다. 한혜진은 국내 저소득층 아이들의 목소리를 맡았고 내레이션을 녹음하는 내내 어려움 속에서 꿋꿋하게 꿈을 키워가는 아이들을 보며 포근한 미소를 지었다. 또한 아이들의 아픈 고백이 이어질 때는 안쓰러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국내 아동을 향한 한혜진의 따뜻한 기부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08년에 월드비전 홍보대사로 위촉 된 후 국내 결식 아동을 위한 사랑의 도시락 봉사를 시작으로 꾸준히 지구촌 아이들을 위한 나눔을 펼치고 있다.

한혜진의 나레이션 기부로 진행된 EBS 나눔0700 특집 ‘맨발의 아이들 희망을 쏘다’ 1부는 6월 7일 토요일 오후 3시 50분에 방송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구혜정 photonin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