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는 있다’ 김원용 PD, “파업으로 어려운 시기…할 수 있는 일 최선 다할 것”

KBS1 새 일일드라마 '고양이는 있다' 제작발표회 현장의 김원용 PD

KBS1 새 일일드라마 ‘고양이는 있다’ 제작발표회 현장의 김원용 PD

KBS1 새 일일드라마 ‘고양이는 있다’(극본 이은주, 연출 김원용)의 연출을 맡은 김원용 PD가 KBS 총파업 사태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한 카페에서 열린 ‘고양이는 있다’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 PD는 ‘KBS 총파업’ 관련 질문에 “파업 상황이라 모두가 힘들다”며 “지금 이 순간에도 뜻을 관철시키기 위해 뛰는 분들이 있다. 그 분들을 생각해서라도 나는 PD로서 할 수 있는 일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앞서 한 차례 제작발표회가 취소되는 등 어려움도 있었지만, 방송에는 큰 차질이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고양이는 있다’는 고양이를 인연으로 만난 두 남녀가 잊고 지냈던 자신의 꿈을 되찾고, 그 속에서 가족의 사랑과 소중함을 깨우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로 최윤영, 현우, 최민, 전효성 등 배우가 출연한다. 오는 9일 첫 방송.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