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는 남자’, 올해 청불 영화 중 최고 오프닝 스코어

우는 남자 포스터

영화 ‘우는 남자’가 2014년 청소년 관람불가 영화 중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했다.

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우는 남자’는 지난 4일 하루 동안 12만 1,864명을 동원했다. 이는 올해 개봉한 청소년관람불가 등급 영화 중 최고 오프닝 스코어다.

‘300: 제국의 부활’ 개봉 첫 날 스코어 11만 9,549명, ‘인간중독’ 8만 9,092명, ‘몬스터’ 6만 7,380명, ‘방황하는 칼날’ 6만 6,643명과 비교했을 때 주목할 만한 수치다.

이정범 감독의 전작인 ‘아저씨’의 오프닝 스코어 13만 766명과도 맞먹는 기록으로 ‘우는 남자’의 흥행에 기대를 높인다.

‘우는 남자’는 단 한 번의 실수로 모든 것을 포기하며 살아가던 킬러 곤(장동건)이 조직의 마지막 명령으로 타깃 모경(김민희)을 만나고, 임무와 죄책감 사이에서 갈등하며 벌어지는 액션 드라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CJ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