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은진, ‘야경꾼일지’ 합류한다, 옥매 역 확정

에 캐스팅된 심은진

‘야경꾼일지’에 캐스팅된 심은진

배우 심은진이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야경꾼일지’에 캐스팅됐다.

심은진의 소속사 마코어뮤즈먼트는 5일 심은진이 ‘야경꾼일지’ 옥매 역에 캐스팅됐다고 전했다. 심은진은 극중 옥매 역을 맡는다. 옥매는 여각의 주인으로 치장에 소홀함이 없는 빨간 입술이 매력적인 여자. 쾌남 중년 조대헌에 반했으나 맥사공의 열렬한 애정공세에 흔들리는 깜찍한 면모도 있다.

앞서 정일우 정윤호 고성희 등의 캐스팅 소식이 전해진 ‘야경꾼일지’는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귀신을 부정하는 자와 귀신을 이용하려는 자, 귀신을 물리치려는 자, 세 개의 세력 사이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경쾌한 감각으로 그려낸 판타지 로맨스 활극이다. ‘트라이앵글’ 후속으로 오는 7월 방송될 예정.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