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3’ 이채연·채령 자매, 버나드 박 이어 JYP행

이채령 이채연
SBS 예능프로그램 ‘서바이벌 오디션-K팝스타3’(이하 ‘K팝스타3’) 이채연 이채령 자매가 JYP행을 선택했다.

JYP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4일 이채연 이채령 자매가 최근 JYP 연습생으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채연·이채령 자매는 2013년도 ‘K팝스타3’에 출연해 박진영의 관심을 받았었다. 방송 당시 박진영은 두 사람의 무대에 “혹시 언니나 오빠 있으면 다 데리고 와라”며 “이 집 유전자가 심상치 않다”고 극찬한 바 있다.

한편 JYP는 이채령 이채령 자매 외에도 ‘K팝스타3’ 우승자 버나드 박과도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K팝스타3’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