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3사, JTBC 출구(예측)조사 조희연 후보 당선 유력…‘고승덕 딸’ 변수로 작용?

조희연
조희연 후보가 서울시 교육감 ‘당선 예상’으로 예측됐다.

4일 오후 6시 투표 종료와 동시에 발표된 KBS·MBC·SBS 방송3사 공동출구조사 결과 조희연 후보가 40.9%, 문용린 후보가 30.8% 득표율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JTBC 예측조사 결과에서는 조희연 후보 41.4%, 문용린 후보 37.0%로 예측됐다.
조희연 1

앞서 조희연 후보는 고승덕 후보 문용린 후보에 비해 이목을 끌지 못했다. 그러나 조희연 후보 아들의 아고라 호소글로 인한 폭발적인 반향과 더불어 고승덕 후보 딸 폭로와 이에 따른 문용린 후보의 공작의혹이 불거져 조희연 후보가 출구, 예측조사에서 높은 지지율을 얻은 것으로 보인다.

방송 3사는 공동 출구조사 협의체인 KEP(Korea Election Pool)를 통해 출구조사를 벌였다. JTBC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과 전화조사 방식을 함께 사용했다. 젊은 층의 참여가 저조한 기존 전화조사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20~40대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설문을 진행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SBS, JTBC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