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종수 “이천수와 나, 우리나라 정서에 좀 안 맞아…” 트러블메이커?

고종수
고종수의 발언이 화제다.

3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에서는 김병지, 유상철, 고종수, 이천수, 최태욱, 조원희, 백지훈 등 역대 월드컵 신화를 일군 주인공들과 현역 축구선수들이 출동해 ‘예체능’팀 멤버들과 축구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호동은 이천수에게 “이천수 선수에게 고종수 선배란?”이라는 질문을 던졌다.

이천수가 대답을 하지 못하고 머뭇거리자 강호동은 고종수에게 “고종수에게 이천수란?”이라고 물었다. 이에 고종수는 “사람들이 많은 오해를 하고 있는데 (이천수가) 착한 아이다. 착한 아이인데 사람들한테 비쳐지기가 대체적으로 좀…”이라고 말끝을 흐려 웃음을 자아냈다.

고종수는 “나나 천수나 우리나라 정서랑 좀 안 맞는 것 같다”고 말해 폭소를 유발하기도 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우리동네 예체능’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