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국의 아이들, 단오절 특집 중국 예능 단독 출연

제국의 아이들 중국 예능 출연

제국의 아이들 중국 예능 출연

그룹 제국의 아이들이 중국 예능프로그램에 단독 출연했다.

3일 제국의 아이들 소속사 스타제국은 “중국 동방위성 TV의 특집 프로그램 ‘워러씽티엔디–차과라씽’에 출연했다”며 “이번 중국 예능 출연은 중국의 큰 명절인 단오절에 편성되었다는 점과 단독 출연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전했다.

‘워러씽티엔디–차과라씽’은 중국 동방위성 TV 홈페이지 및 웨이보 등에서 진행된 사전 응모 이벤트를 통해 선정된 중국 팬을 초대해 팬 미팅 형식으로 진행됐다.

또 소속사 측은 “방송이 나간 뒤 중국 내에 많은 반응이 오갔으며, 이번 특별 편성 방송을 통해 앞으로 활발한 중국에서의 방송활동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중국 동방위성 TV 관계자는 “평소 제국의아이들을 눈 여겨 보았다. 남다른 가능성을 봤었다. 그래서 단독 출연을 결정했다. 촬영을 직접 진행해 보니 역시나 열정적으로 참여해주어 팬들이 무척 즐거워했다”며 “팬들을 위해 열심히 참여해준 멤버들 덕분에 모두가 녹화 시간 내내 즐거웠다.”고 촬영소감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3일 서울 광진구 어린이대공원 돔아트홀에서 새 미니앨범 ‘퍼스트 옴므(First Homme)’ 쇼케이스를 가진 제국의 아이들은 타이틀곡 ‘숨소리’로 활발한 국내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isa.co.kr
사진. 스타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