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마리오 이상훈, 러시아 출신 아내 알리나와 예능 나들이

KBS2 '여유만만'

KBS2 ‘여유만만’

리마리오 이상훈이 미모의 아내를 공개했다.

3일 오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여유만만’에 개그맨 이상훈 알리나, 조지훈 김은정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이상훈은 러시아인 아내와 만나게 된 일화를 털어놨다.

그는 “코미디 공연에서 외국인 댄서가 필요했다. 그 중에서 저랑 말이 통하는 외국 아가씨가 알리나였다. 그게 벌써 십 년 전 일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알리나는 “러시아에서 왔습니다. 한국으로 시집왔어요. 지금 결혼하고 아이 낳고 행복하게 살고 있습니다”라며 유창한 한국어 실력을 뽐냈다.

이상훈은 “개그를 짜면서 우울증을 겪었다. 자신감이 떨어질 때가 있어서 병원 다니면서 약을 먹고 그랬다”며 “그럴 때 가정을 보고 있으면 힘이 되더라”라며 속내를 전하기도 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isa.co.kr
사진. KBS2 ‘여유만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