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의 ‘화난 등근육’, 안방에서 관람…’역린’, VOD 서비스 개시

현빈은 '역린'에서 이성적인 판단력과 무력을 동시에 갖춘 정조 역으로 분했다.
현빈의 ‘화난 등근육’을 안방에서 만나볼 수 있게 됐다.

현빈 주연의 ‘역린’이 3일부터 KT의 IPTV서비스 올레tv를 통해 VOD 서비스된다.

영화 ‘역린’은 정조 즉위 1년, 왕의 암살을 둘러싸고 벌어진 실제 역사 속 정유역변을 모티브로 했다. 살아야 하는 자, 죽여야 하는 자, 살려야 하는 자들의 엇갈린 운명과 역사 속 감춰졌던 숨 막히는 24시간을 담아냈다.

현빈을 비롯해 한지민, 조정석, 정재영, 조재현, 김성령 등 호화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았고, 전국 380만 관객을 극장으로 불러 들였다. 특히 정조를 연기한 현빈의 상반신 노출, 일명 ‘화난 등근육’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같은 날 서비스를 시작하는 ‘선 오브 갓(Son of God)’은 인류를 구원하기 위해 온 예수 그리스도와 역사를 뒤흔든 그의 삶을 그린 대서사극으로 지난 4월 국내 극장 개봉됐다.

또 올레tv는 정재영 주연의 ‘방황하는 칼날’과 김기덕 감독의 스무 번째 작품 ‘일대일’ 등 최신 영화를 서비스한다. 이 외에도 4일부터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300:제국의 부활’도 안방에서 만날 수 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