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현경, ‘유자식 상팔자’ MC 합류 포부 밝혀

JTBC '유자식 상팔자'

JTBC ‘유자식 상팔자’

배우 오현경이 종합편성채널 JTBC ‘유자식상팔자’의 MC로 나선다.

2일 JTBC에 따르면 오현경은 3일 방송되는 ‘유자식 상팔자’에 방송인 손범수, 변호사 강용석과 호흡을 맞출 안방마님으로 합류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오현경은 “‘유자식 상팔자’의 새 MC로서 엄마들의 공감을 사는 MC가 되겠다”며 “‘유자식 상팔자’의 새 MC로 합류하게 돼 영광이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나에게도 사춘기 딸이 있는데 ‘유자식 상팔자’를 보며 딸과 소통하는 법을 배우고 있다”고 덧붙였다.

오현경의 등장에 손범수와 강용석은 “오현경이 MC가 되니 분위기가 달라졌다”, “오현경이 오니 무대가 밝아진 것 같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유자식 상팔자’는 3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