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새 수목극 ‘조선총잡이’, 티저 포스터 공개

 

KBS2 '조선총잡이'

KBS2 ‘조선총잡이’

KBS2 새 수목 특별기획드라마 ‘조선 총잡이’의 1차 티저 포스터가 공개됐다.

2일 ‘조선총잡이’ 측은 ‘총잡이’ 이준기의 실루엣을 담은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총을 어깨에 비스듬이 세우고 있는 이준기의 모습 위로 ‘이제 칼의 시대는 끝났다’라는 심상치 않은 문구가 눈길을 끌었다.

박윤강은 조선의 마지막 검객이자 개화기 시대를 맞아 총잡이로 거듭나 민중의 영웅이 돼가는 인물로, 격랑의 시대의 조선과 사랑하는 연인을 지키기 위해 최강 로맨틱 총잡이가 돼간다.

이번 티저 포스터는 다양한 상상력을 일으키게 한다는 것이 특징이다. 조선 최고의 검객이었던 박진한(최재성)의 아들로 검객의 대를 이을 박윤강이 칼을 버리고 총을 움켜쥘 수밖에 없었던 사연은 무엇일지, 또 총과 함께 하기 시작한 그의 운명의 끝에는 무엇이 기다리고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제작진은 “조선시대의 총잡이라는 독특한 콘셉트인 만큼 내용과 이미지에 대해 궁금해 하시는 분들이 많고, 실제로 문의도 많이 들어온다. 이번 티저 포스터 공개를 시작으로 서서히 베일을 벗을 것이다”라고 전하면서 기대감을 높였다.

‘조선총잡이’는 ‘골든크로스’ 후속으로 오는 25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KBS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