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6.4 지방선거방송, 첨단기술에 마술 접목 ‘스펙터클’

MBC '선택 2014'

MBC ‘선택 2014’

MBC가 올해 지방선거를 통해 비상할 준비를 마쳤다.

2일 MBC 측은 오는 4일 방송을 앞둔 6.4 지방선거방송 ‘선택 2014’이 젊고 스펙터클한 선거방송이 될 것을 예고했다. 먼저 ‘선택 2014’는 정보 중심으로 자칫 지루할 수 있는 선거방송에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를 헬리캠을 동원해 촬영한 화면에 투.개표 데이터를 보여준다. 여기에 특수렌즈를 통해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를 2달간 촬영한 영상이 더해진다.

또 ‘선택 2014’은 첨단기술과 마술을 접목할 예정이다. 방송 최초로 도입된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의 신기술에 마술사 이은결의 마술이 더해진 완벽한 조화를 이뤄낼 전망이다.

선거방송 당일에 시청자와 호흡하기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한다. 선거방송 중간 중간에 등장하는 캐릭터 ‘MBC 투표하새’를 통해 경품 이벤트가 진행된다. 또, 투표참여 인증샷을 MBC측에 보내면, 방송 중 실시간으로 보낸 사람들의 얼굴을 방송에 방영할 예정이다.

정연국 선거방송기획단장은 “MBC 선거방송의 역사와 함께한 관록의 PD들부터 젊은 기자들까지, 최고의 인력들이 머리를 맞대고 선거방송 준비에 매진해왔다”며 “MBC의 1등 DNA를 전 국민에게 보여드릴 준비를 모두 마쳤다. ‘선택 2014’는 ‘선거방송은 역시 MBC’라는 메시지를 강력히 어필하고, MBC의 비상을 이끄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선거방송의 총연출을 맡은 박정규 PD는 “‘선거방송 명가’의 자존심을 회복하기 위해 모두가 사활을 걸었다”며 ‘가장 쉽고 재미있는 선거방송’ ‘재미와 정보, 마술을 통한 데이터 쇼’를‘MBC 선택 2014’의 콘셉트로 제시했다. “그동안의 선거방송에서는 만나볼 수 없었던 새로운 화면으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겠다”는 포부도 다졌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