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디올 모델로 선정 ‘오피셜 옴므’ 중국판 표지 발탁

박해진

박해진

배우 박해진이 명품 브랜드 크리스챤 디올(Christian Dior)의 모델로 나섰다.

2일 박해진의 소속사 측은 크리스챤 디올의 2014년 모델로서 글로벌 패션잡지 ‘오피셜 옴므’ 중국판 6월호의 표지를 장식한 박해진의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해진은 시크함과 젠틀함의 경계를 넘나들며 모델로서의 남다른 아우라를 뽐냈다. 특히 우선 기하학적인 무늬가 눈에 띄는 하얀 셔츠를 입은 사진에서는 남성적인 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하얀 셔츠와 그레이 계열의 짚업 가디건을 매치한 화보 속에서는 손으로 입술을 살짝 매만지며 부드러운 눈빛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박해진은 현재 SBS 월화드라마 ‘닥터 이방인’에서 한국 최고의 엘리트 의사 한재준으로 분해 열연을 펼치고 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크리스챤 디올(Christian Di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