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엔, 오렌지캬라멜로 깜짝 변신 ‘이건 특급 여장이야’

제공. 엔 트위터

그룹 빅스의 엔이 걸그룹 오렌지캬라멜로 변신했다.

2일 엔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기적같은 힘찬 응원 고맙습니다! 내 별빛님들께 드리는 선물입니다! 이번주도 함께 달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엔은 깜찍한 모자와 블랙 시스루 의상을 입고 입을 다문 채 귀여운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엔은 긴 생머리와 동그란 눈, 뽀얀 피부를 자랑하며 여자보다 더 예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엔은 지난 31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호텔킹’에서 호텔리어 동료들과 씨엘 호텔 자선 문화 행사에 참석해 오렌지캬라멜의 ‘까탈레나’ 공연을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엔은 더욱 생생한 장면을 촬영하기 위해 컴백 준비로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외모뿐만 아니라 ‘까탈레나’ 포인트 안무까지 세심하게 표현해내며 완벽한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최근 네번째 싱글앨범을 발매하고 타이틀 곡 ‘기적’으로 컴백한 빅스는 음악프로그램 컴백무대에서 섹시하면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판타지돌로 변신했다. 빅스는 오는 7월 19, 20일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첫 단독 콘서트 ‘빅스 라이브 판타지아-헥스 사인(VIXX LIVE FANTASIA-HEX SIGN)’를 개최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엔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