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열치열’ 이상기온 꺾은 마라톤 열기, 박수진 션 정준하 10K 완주

정준하가 뉴발란스 마라톤을 완주하며 기뻐하고 있다 사진제공 뉴발란스

정준하가 뉴발란스 마라톤을 완주하며 기뻐하고 있다

6월 1일 일요일 아침, 2만명의 함성이 잠실을 깨웠다.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뉴발란스(NEW BALANCE)가 해마다 개최하는 마라톤 축제, 2014 뉴레이스 서울(NEW RACE SEOUL)이 열린 것. 혈액형 팀매치라는 새로운 트렌드의 형태의 레이스로 2만명의 참가자들이 모여 신나는 아침 레이스를 즐겼다. 2014 뉴레이스 서울은 서울시의 협조로 잠실 종합운동장의 올림픽 주경기장을 출발하여 잠실대교북단을 건너 돌아오는 도심을 달리는 레이스가 기획되었다.

지난 3월 7일 오전 11시부터 모바일 카카오 선물하기를 통해 접수를 진행, 단 9분만에 2만 명의 접수가 모두 마감되며 화제가 된 바 있는 2014 뉴레이스 서울은, 혈액형으로 나눈 A, B, AB, O형 4개 팀이 대결하는 구도의 색다른 레이스로 펼쳐졌다.

특히 이번 대회를 통해 뉴발란스는 참가자들이 사전에 뉴발란스의 일부 매장과 행사 당일 현장에서 기부한 헌혈증을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로 전달하고, 대회당일 뉴발란스 운동화를 신은 참가자의 숫자만큼 1족당 1만원에 해당하는 금액을 한국컴패션에 기부해 참가자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기부레이스’로 진행했다.

사진 뉴발란스 제공

잠실대교

MC 정준하를 비롯해 많은 셀러브리티들이 레이스에 참여해 참가자들을 응원했다. 제국의 아이들 박형식, 황광희, 박수진, 지나, 최정윤, 신봉선, 연미주, 정승우, 션, 포맨, 지헤라, 악동뮤지션, 달샤벳, 쥬얼리 예원, 나인뮤지스 경리, 민하, 혜미 등이 함께해 자리를 빛냈으며, 이 중에서 박수진, 최정윤, 신봉선, 연미주, 지헤라, 션, 정준하 등 7명이 완주해 눈길을 끌었다.

레이스가 끝난 후에는 애프터 콘서트가 열렸다. YB, 배치기, 데프콘, 포맨, 크리스피 크런치의 신나는 공연으로 참가자들을 응원했고, 레이스를 끝낸 참가자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로 폭발적인 호응이 있었다.

이번 뉴레이스에 참가한 김정환 씨는 33분 58초로 선두로 골인해 많은 축하를 받았다. 또 다른 참가자 유태우 씨는 “이른 아침 잠실대교를 달리니 기분이 매우 좋았다. 뭔가를 해냈다는 성취감으로 기분이 좋았고, 기부에 참여할 수 있어서 더욱 뜻 깊었다. 내년 뉴레이스도 꼭 참가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제공 뉴발란스

2014 뉴레이스 서울 참가자 2만명이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으로부터 달려나가고 있다. 잠실 종합운동장 올림픽주경기장을 출발하여 잠실대교 북단을 건너 돌아오는 도심속 10km 코스로 개최됐다.

뉴발란스 마케팅팀 김혁 부서장은 “뉴레이스가 국내외 젊은 러너들의 호응으로 성황리에 마무리될 수 있었다. 특히 이번 대회는 ‘기부레이스’라는 특별한 의미가 있었다. 기부에 적극 동참해준 모든 참가자들에게 감사 드리며, 앞으로도 세계적인 No.1 러닝 브랜드답게 건강과 재미는 물론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러닝 트렌드를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글. 배선영 sypova@teasia.co.kr
사진제공.뉴발란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