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첫 일본 팬미팅 개최 ‘5천 관객 환호’

제공.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그룹 방탄소년단이 첫 일본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31일 오후 3시와 7시 도쿄 돔 시티 홀에서 5천 여 일본 팬들과 함께한 ‘방탄소년단 재팬 오피셜 팬미팅(Japan Official Fan Meeting Vol.1)’을 개최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오후 7시 공연만 계획했지만 현지 팬들의 요청으로 인해 오후 3시 공연을 추가했다. 특히 이날 30개가 넘는 일본 매체가 현장을 찾는 등 방탄소년단을 향한 취재 열기를 보였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노 모어 드림(No More Dream)’, ‘상남자’, ‘하루만’ 등 총 8개 곡을 불렀으며 일본 팬클럽의 정식 창단을 알리는 발촉식도 함께 진행했따.

공연 말미 멤버들은 “일본에서 여는 첫 번째 공식 팬미팅에 와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곧 있으면 일본에서 정식으로 데뷔하는데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 앞으로도 오래오래 함께 하자”고 소감을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4일 데뷔 싱글 ‘노 모어 드림(NO MORE DREAM-Japanese Ver.)’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일본 공략에 나선다. 이번 싱글에는 일본어로 가창한 ‘노 모어 드림(No More Dream)’, ‘진격의 방탄’, ‘좋아요’가 수록됐으며 엠플로(m-flo) 등과 작업해온 일본의 유명 래퍼 KM-MARKIT가 참여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빅히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