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민 주연작 ‘일대일’ 베니스 간다

김영민_이미지 (2) (1)

배우 김영민이 주연을 맡은 영화 ‘일대일’ (김기덕 감독)이 오는 8월 27일에 상영하는 제 11회  베니스 데이즈 개막작으로 선정돼 상영된다.

‘수취인 불명’(01)으로 스크린에 데뷔한 김영민은 세계적인 영화제와 해외 관객에게 호평 받은 ‘봄 여름가을 겨울 그리고 봄’(03)에 이어 11년 만에 김기덕 감독 작품으로 베니스 영화제 레드 카펫을 밟게 됐다.

김기덕 감독과 함께한 세 작품 모두 해외 영화제 출품하는 영광을 얻게 된 김영민은 무대와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동하는 연기파 배우. ‘일대일’에서 1인 8역을 맡으며 극찬을 받았다.

주연배우 김영민은 “김기덕 감독님과 세 번째 함께한 작품 ‘일대일’이 베니스 영화제에 초청돼 기쁘다”며 “영화 ‘일대일’의 진성성을 높이 평가해준데 참여한 배우로서 뿌듯하고 1인 8역이어서 인지 그 기쁨은 8배 그 이상입니다. 믿고 11년 만에 3번째 작품 함께 해주신 김기덕 감독님께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영화 ‘일대일’은 대한민국의 가슴 아픈 단면을 적나라하게 들춰낸 영화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