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스타코리아’ 행위예술가 구혜영, 특급 피아노 연주실력 뽐내

스토리온_아스코_구혜영_9화_1

스토리온 ‘아트스타코리아(이하 ‘아스코’)’에서 독특한 퍼포먼스를 보여주며 괴짜 행위예술가로 주목 받고 있는 구혜영이 특급 피아노 연주 실력을 뽐낸다.

오늘(1일) 밤 11시 방송 예정인 스토리온 ‘아스코’ 9화에서 도전자 구혜영은 숨겨왔던 피아노 연주 솜씨를 공개한다. 아버지의 정액을 받아 태어나지 못한 형제들을 위한 장례식을 치르고, 스티로폼으로 만든 옷을 입고 춤을 추며, 바닥에 누워 발바닥으로 물개박수를 치는 등 다양한 퍼포먼스를 보여줬던 구혜영 도전자의 또 다른 매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구혜영 도전자는 ‘아스코’에서 유일하게 경쟁을 이어나가고 있는 홍일점이다. 퍼포먼스를 주로 선보이는 도전자로, 매 화 작품마다 엄청난 에너지를 발산하며 가능성을 인정받고 있다. 그녀를 응원하는 시청자들은 “구혜영의 퍼포먼스를 보고 있노라면, 호탕하게 한 판 놀고 온 느낌이다”, “매 화 구혜영의 퍼포먼스가 기대되 본방사수를 놓치지 않고 있다” 등의 평가를 쏟아내며 그녀를 강력한 우승후보로 손꼽고 있다.

‘아스코’ 9화 미션은 B사의 자동차에 영감을 받아 예술작품을 제작하는 것이다. 유쾌한 성격을 바탕으로 거침없는 퍼포먼스를 보여줬던 구혜영 도전자가, 이번 미션에서는 왜 센세이션한 퍼포먼스 대신 극강의 여성스러움을 자랑하며 피아노 앞에 앉았는지 그 이유와 결과물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

자동차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하는 예술 작품은 오늘 밤 11시 스토리온 ‘아트스타코리아’ 9화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