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일 “KBS 해설위원 수락, 아내 김보민 회사생활 위해…”

김남일
김남일이 KBS 해설위원을 선택한 이유가 김보민 때문이라고 밝혀 눈길을 끈다.

28일 방송된 KBS2 ‘따봉 월드컵’에는 김남일과 이영표가 출연했다.

이날 김남일은 지난 축구 인생을 회상하는 것과 동시에 해설 데뷔를 앞두고 있는 남다른 각오를 전하면서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했다.

MC들이 김남일에게 미디어가 여전히 어색하냐고 묻자 김남일은 “난 그냥 조용히 살고 싶다”며 “성격상 미디어에 노출되는 것을 싫어한다”고 말했다.

이에 조우종 아나운서는 “노출을 싫어하는데 KBS 해설위원을 맡은 이유가 무엇이냐”고 물었고, 김남일은 “아내(김보민)의 회사 생활에 지장이 있을까봐 해설위원에 응했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런 부분도 있고 축구 이외의 여러 가지를 경험해보고 싶어서 하게 됐다”고 해설위원을 수락한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방송 말미 김남일은 아내 김보민에게 “사랑한다. 앞으로도 사랑해줄게”라며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따봉 월드컵’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