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욱, tvN ‘삼총사’ 출연 확정…’나인’ 신드롬 다시 한 번

이진욱 3
배우 이진욱이 tvN 드라마 ‘삼총사’에 출연할 것으로 보인다.

23일 CJ E&M 측은 이진욱이 tvN 새 드라마 ‘삼총사’에 출연을 확정짓고, 최종 조율 중이라고 전했다. 5월 말까지 모든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6월부터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삼총사’는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소현세자와 그의 호위 무사 허승포, 안민서, 강원도 무인이자 가난한 집안의 양반 출신으로 한양에 올라와 무과에 도전하는 박달향 등이 조선과 청나라에서 펼치는 활약상을 그릴 예정이다. 100억 대작으로 알려져 관심이다. 극 중 이진욱은 소현세자 역을 맡을 예정이다.

8월 첫 방송 예정인 ‘삼총사’는 케이블 드라마의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한 ‘나인’의 송재정 작가와 김병수 PD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하는 작품. 이진욱 역시 ‘나인’에서 주인공으로 출연해 극을 이끌었다. ‘나인’의 주역들이 함께하는 만큼 ‘나인’ 신드롬이 이어질 수 있을지 주목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