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6월 팬미팅 시작으로 중국 팬들 만난다

박유천

박유천

그룹 JYJ의 박유천이 오는 6월 본격적인 중국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16일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박유천이 오는 6월 14일 광저우 체육관과 6월 29일 중국 상해대 무대에서 배우로서의 단독 팬미팅을 확정지었다. 드라마 ‘쓰리데이즈’ 종영 이후 한 달 정도 휴식과 건강체크를 한 박유천은 6월 국내 팬미팅을 시작으로 그동안 큰 사랑과 관심을 보내준 중국 팬들을 만나 특별한 추억을 만들 예정이다”고 밝혔다.

또 “드라마 팬미팅 외에도 방송 출연과 현지 인터뷰 등을 통해 중국 팬들을 위한 활동을 가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박유천은 2012년 드라마 ‘옥탑방 왕세자’로 중국에서 인기를 얻었다. 특히 최근 종영된 ‘쓰리데이즈’는 현지 한국 드라마 사이트에서 누적 조회수가 5억건이 넘어섰다.

소속사 측은 “중국 팬미팅은 티켓 오픈 15분 만에 전석 매진됐다”고 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씨제스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