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밍어반스테레오, 새 허밍걸 나르샤 NS윤지 애슐리와 작업 현장 공개

허밍어반스테레오

허밍어반스테레오

원맨 프로젝트 밴드 허밍어반스테레오가 나르샤, NS윤지, 레이디스코드 애슐리 등 새로운 허밍걸과의 작업 현장을 공개했다.

16일 허밍어반스테레오는 자신의 트위터에 “10주년 스페셜 앨범에 기꺼이 참여해준 지나, 나르샤, NS윤지, 애슐리! 모두 너무 고마워요”라는 글과 함께 나르샤, NS윤지, 애슐리와의 녹음실 현장을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허밍어반스테레오는 여가수들과의 작업에 행복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그는 NS윤지와는 해맑게 브이 포즈를 취하며 친남매처럼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나르샤와는 작업에 몰두하는 진지한 모습을 보였다. 또 허밍어반스테레오는 애슐리와 ‘하와이언커플’을 듀엣으로 작업한 만큼 사랑스런 모습을 보였다.

허밍어반스테레오가 데뷔 10주년을 맞아 발표하는 스페셜 앨범 ‘리폼(REFORM)’에는 지나가 참여한 선공개곡 ‘스컬리 더즌트 노우(SCULLY DOESN’T KNOW)’를 비롯해 나르샤가 부른 ‘지랄’, NS윤지가 부른 ‘인썸니아(INSOMNIA)’, 레이디스코드의 애슐리가 부른 ‘하와이언 커플(HAWAIIAN COUPLE)’, 허밍어반스테레오가 직접 부른 ‘샐러드기념일’ 등이 수록됐다.

허밍어반스테레오의 데뷔 1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리폼’은 오는 21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공개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허밍어반스테레오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