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환, 미모의 여성과 7일 귀국 … 일반인 여자친구

신정환

신정환

방송인 신정환의 귀국 소식이 전해졌다.

7일 종합편성채널 MBN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출발한 신정환이 이날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고 보도했다. 신정환은 “올해 초부터 방송 복귀 소식이 있는데 사실이냐”는 취재기자의 질문에 “아직 결정된 게 없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프랑크푸르크에서 신정환을 목격한 이에 의하면 신정환은 미모의 한 여성과 함께 있었고, 신혼부부처럼 다정해 보였다. 또 신정환은 해외 원정 도박 파문 당시 다리에 나사 20개를 박는 수술을 받았지만 걷는 데 큰 문제는 없는 것으로 보였으며, 출국장을 빠져나오며 동행했던 여성과 시간을 두고 나왔다고 전해졌다.

이에 또 다른 매체는 신정환이 작년 초 지인의 소개로 만난 한 살 연하의 일반인 여성과 1년 째 만남을 지속해오고 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신정환은 2011년 상습도박혐의로 검찰에 징역 1년을 구형받았고, 같은해 성탄절 사면으로 가석방됐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