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쌍둥이 서언, 엄마아빠 울컥하게 만든 감동의 첫 걸음마

슈퍼맨_서언첫걸음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개그맨 이휘재의 아들 서언이가 감격적인 첫 걸음마에 성공했다.

오는 4일 방송되는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제주도 여행에서 다시 소소한 일상으로 돌아온 슈퍼맨 가족들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또한, 연기자 김정태와 아들 야꿍이의 야심 찬 첫 방송이 시작되며 관심을 높이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이휘재 가족에게 쌍둥이 형제 중 형 서언이가 첫 걸음마를 떼는 놀랄 만한 사건이 벌어졌다.

이른 아침, 이휘재 부부는 마주 앉아 서언이의 걸음마 연습을 시켰다. 그간 아빠의 손에 의지한 채 겨우 겨우 한 걸음 두 걸음을 걸었던 서언이는 이날 유난히 컨디션이 좋은지 연신 방긋방긋 꽃미소를 날리며 엄마의 품에서 아빠에게로 한걸음에 달려와 안긴 것. 순식간에 벌어진 상황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 이휘재는 연신 대견해하며 함박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첫 걸음마라는 고난도의 퀘스트를 단숨에 성공시킨 서언이의 야무진 모습에 이휘재 부부는 입을 귀에 건 채 싱글벙글 웃다가도 이내 눈시울을 붉히는 등 감동에 젖어 말을 잃었다는 후문이다.

놓칠 수 없는 서언이의 첫 걸음마 순간과 새로운 슈퍼맨, 김정태 가족의 좌충우돌 슈퍼맨 적응기 등 새로운 볼거리로 무장한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오는 4일 KBS2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