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23일 서울공연으로 데뷔 후 첫 전국투어 시작

임창정

임창정

가수 임창정이 전국투어를 시작한다.

임창정은 데뷔 후 처음으로 전국투어 ‘2014 임창정 전국투어-흔한 노래…흔한 멜로디…’를 개최한다. 임창정은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전주, 인천, 광주, 일산 등에서 공연을 가진다.

임창정 소속사 NH미디어는 “온 국민이 큰 슬픔에 빠지게 한 세월호 사고로 공연연기를 하려 했으나 기대해 주셨던 관객들과 여러 사정상 예정대로 진행하기로 최종 결정했다”며 “이번 사고로 임창정이 아이를 둔 가장으로서 희생자 가족들이 겪은 큰 슬픔에 크게 마음 아파하고 있다. 공연에서 음악을 통해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무대를 마련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임창정은 오는 23, 24일 서울 잠실 SK핸드볼경기장에서 공연을 시작하며 예정돼있던 부산과 대전공연은 세월호 희생자 애도의 뜻으로 연기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NH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