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배우 진서연 결혼, 3년 열애 끝 23일 백년가약

배우 진서연

배우 진서연

배우 진서연(32)이 오는 23일 결혼식을 올린다.

1일 진서연 측 관계자에 따르면 진서연은 3년간 교제한 이창원(41) 씨와 최근 결혼날짜를 확정했다. 결혼식은 23일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한 예식장에서 가족과 친한 지인들만 초대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진서연의 예비 신랑 이 씨는 몹크리에이티브 대표 겸 디렉터로 활동 중이다.  진서연과는 3년간 사랑을 키워왔다.

지난 2007년 피자헛, 삼성 애니콜, 니베아 등 CF를 통해 데뷔한 진서연은 첫 출연작 ‘좋은 아내’를 시작으로 ‘뉴하트’, ‘전설의 고향’, ‘볼수록 애교만점’, ‘황금의 제국’ 등의 작품을 통해 활발하게 활동해왔다. 또 최근에는 지난 3월 종방한 SBS ‘열애’에서 팜므파탈 강문희 역으로 출연, 연기 변신에 성공했다는 평을 받았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쇼브라더스 엔터테인먼트